Friday , May 7 2021

'보수 단체 불법 지원' 김기춘, '건강 상 문제 … 불구속 재판 해달라'



▲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 장이 5 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 중앙 지방 법원 에서 다근혜 정부 의 보수 단체 불법 지원 (화이트 리스트) 과 관련해 선고 공판 에 접석 하고 있다. Ⓒ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

보수 단체 를 불법 지원 한 혐의 로 석방 60 일 만 에 구치소 에 재수 께 된 김기춘 (79) 전 대통령 비서실 장이 법원 에 보석 을 청구 했다.

10 일 법원 에 따르면 김 전 실장 은 전날 이른바 '화이트 리스트' 사건 항소심 재판부 인 서울 고법 Cover사 4 부 (김문석 부장 판사) 에 보석 청구서 를 제 EX 했다. 김 전 실장 은 보수 단체 를 불법 지원 한 혐의 로 석방 60 일 만 에 구치소 에 재수 감 된 상태 다.

김 전 실장 은 건강 상 문제 를 들며 불구속 재판 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. 보석 여부 를 가리는 심문 기일 은 현재 정해지지 않았다.

김 전 실장 은 재판 이후 줄곧 건강 문제 를 호소 해 왔다. 그는 박근혜 정부 시절 전국 경제인 연합회 를 압박 해정 보수 단체 를 지원 하게 한 혐의 로 지난달 징역 1 년 6 개월 실형 을 선고 받자 다 급하게 "치료 를 위해 (병원 이 가까운) 동부 구치소 로 보내 달라" 고 재판부 에 호소 하기도 했다.

지난해 '문화계 블랙 리스트' 성 성 속 혐 혐 혐 혐 혐 속 속 속 속 속 후 후 후 후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 강. 당시 의 보석 요청 은 기각 됐으나 법무부 는 황황 상황 발생 등에 대비해 1 심 선고 이후 김 전 실장 을 서울 구치소 에서 서울 동부 구치소 로 이감 했다.

김 전 실장 은 지난 2014 년 2 월 부터 다음 해 4 월 까지 전리 경제인 연합회 를 상대로 어버이 연합 등 21 개 보수 단체 에 총 23 억 8900 여자 을 지원 하도록 한 혐의 로 재판 에 넘겨 졌다.

1 심은 "자금 지원 을 최초로 지시 했고, 구체적인 단체명 과 지원 금해 을 보고 받고 승인 했다" 며 "청와대 비서관 을수 을 출 원 원 않 않 다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징 6 6 6 실형 을 선고 했다.

김 전 실장 은 정부 비판 성향 문화 예술인 지원 배제 인 '블랙 리스트' 를 주도한 혐의 로 지난해 1 월 22 일 구속 돼 수감 생활 을 시작 했다.

이후 블랙 리스트 사건 을 심리 중인 대법원 은 장 장 장 속 속 속 속 간 간 간 권 료 료 료 속 속 속 속 권 권 로 로 로 속 속 했 했,,,,,,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 난. 하지만 지난달 5 일 화이트 리스트 사건 1 심이 습니다 실형 을 선고 하면서 법정 구속 돼 수감 생활 을 이어가고 있다.[데일리안 = 스팟뉴스팀]


Source lin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