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uesday , April 20 2021

감기 겠지 넘겼다 큰 일 겪을 라 '… 자나 깨나 폐렴 조심!



한국 병원 호흡기 내 과장 한승태

68A씨 는 기침 이 멎지 않아 내원 한 환자 입니다. 단순히 감기 로 여겨 휴식 을 취 하면서 약국 에서 감기약 도 사 먹었지 만 있상 이 완화 되지 않아 진료 를 받게 됐다고 했습니다. A씨 는 X ray 등에서 폐렴 소견 이 보여 입원 치료 를 받게 됐습니다. 날씨 가 쌀쌀해 지면 A씨 럼럼럼흡흡질질질질질질질질질질질질질, 그 중 보은 분들 이 폐렴 진단 을 받습니다. 오늘 세계 폐렴 의 날 을 맞아 흔하게 발생 하고 위험도 도 매우 높은 폐렴 에 대해 알아 보려고 합니다.

폐렴 은 각종 세균, 바이러스, 곰팡이 등 으로 인해 폐 와 기관지 에 염증 이 생기는 질환 입니다. 세균성 폐렴 의 주원인 인 폐렴 구균 은 우리 주위 에서 아주 흔하게 존재 합니다. 평소 에는 문제 가 습지만 면역력 이 떨어지면 호흡기 를 통해 투 해 염 염 염 염 염 염, 특히 감기 나 독감, 다른 기저 질환 등 으로 인해 면역력 이 떨어진 상태 일 때 발병 하는 경우.

폐렴 이 무서운 것은 농흉 이나 폐 농양, 패혈증 등 의 치명적인 합병증 으로 이어져 사망 에까지 이를 수 있기 때문 입니다. 통계청 에 따르면 폐렴 으로 인해 사망 하는 경우 가 2007년 인구 10만 명 당 9.4명 에서 201737.8명 으로 4배 이상 증가 했는데, 이는 암, 심장 질환, 뇌 질환 에 이은 사망 원인 4위에 해당 합니다. 하지만 암 이나 심뇌 혈관 질환 만큼 그 위험성 이 잘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.

문제 는 노인 의 경우 기운 이 없고 식욕 이 떨어지는 것 외에 이렇다 할 해상 이 나타나지 않는 경우 도 있다는 것 입니다. 설령 증상 이 나타나 더라도 기침, 고열, 가래 등 이 께기 와 비슷해 환자 스스로 알아 차리기 어렵다 보니 치료 가 늦어서 사망 이 됩니다. 지거나 치료 에 하다. 이용 을 소모 하게 되는 원인 이 됩니다. 따라서 65세 이상 노년층 은 물론 이고 면역력 이 떨어져 있는 만성 질환자, 영유아 등 은 께기 와 유사한 호흡기 질환 과 함께, 숨 을 쉴 때 쇳소리 가 난다 거나 식욕 이 없고 기운 이어 몸 이 지 처 처 느낌 느낌 든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드 료 료 료 료 료 료 료 료 료.

폐렴 을 예방 하고 싶다면 가장 중요한 것은 예방 접종 입니다. 예방 접종 을 통한 폐렴 의 예방 효과 는 최대 84%에 달합니다. 미 접종자 와 비교 했을 때 치사율 이나 중환자 실 입원 율 이 40%나 감소 한다는 연구 결과 도 있습니다. 하지만 폐렴 구균 예방 접종률 은 겨우 23%에 불과 합니다. 폐렴 구균 백신 에는 13가지 균 을 방어 하는 13가 백신, 23가지 균 을 방어 하는 23가 백신 이 있는데, 65세 이상 만 되어도 23가 백신 접종 이 무료 입니다. 우선 13가 백신 을 접종 하고, 1년 뒤 23가 백신 을 접종 하는 것이 좋습니다. 또한 매르 독해 지는 독리 은 해마다 유행 하는 바이러스 가 다르 므로 매년 접종 해야 합니다.

조금 아픈 것은 참는 것을 미덕 으로 여기는 분들 이 더지, 기침 이나 발열 등 작은 해상 이 폐렴 과 무서운 합병증 의 시작일 수 있습니다. 예방 접종 으로 미리 대비 하고, 몸 이 보내는 신호 에 귀 를 기울 이름서 건강한 노년 이 되시기 바랍니다.

저작권자 © 제주 新 보 무단 전재 마 재배포 금지


Source link